NH농협은행, 경남FC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 기금 전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NH농협은행, 경남FC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 기금 전달

(사진=경남농협 제공)

(사진=경남농협 제공)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는 도민 프로축구단인 경남FC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의 기금 전달식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는 지난 2월 농협은행이 경남FC의 홈경기 1골당 100만 원씩 기금을 적립하기로 한 협약이다. ㈜마창대교는 오픈펀드 제1호 기업으로 가입했다.

경남FC 마지막 홈경기가 열린 전날 농협은행은 기금 2천만 원을, 마창대교는 1천만 원을 전달했다.

경남FC 구단주인 김경수 지사는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 기금 조성에 감사를 전했다.

경남FC는 시즌 종료 후 농협은행, 마창대교와 함께 유소년 꿈나무 축구교실을 개최하는 등 재능 기부에 나서기로 했다.

농협은행 김한술 본부장은 "농협은행은 지역사랑을 나누는 1등 민족은행으로서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의 취지가 지속될 수 있도록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경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