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협 "11월 11일은 가래떡 먹는 날" 이벤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농협 "11월 11일은 가래떡 먹는 날" 이벤트

(사진=경남농협 제공)

(사진=경남농협 제공)

경남농협은 오는 11일 '농업인의 날'을 맞아 금요직거래 장터에서 무료로 가래떡을 나눠주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11일은 막대과자를 선물하는 '빼빼로데이'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이날은 먹거리를 책임지는 농업인의 날이기도 하다.

농업인의 날은 흙에서 나서 흙을 벗 삼아 살다가 흙으로 돌아간다는 의미에서 흙(土)자가 2개 겹친 '土월 土일'을 아라비아 숫자로 풀어 11월 11일로 지정됐다.

농협은 빼빼로 데이라는 이름에 가려져 있는 농업의 소중함을 일깨우고자 매년 11월 11일에 '가래떡 데이' 행사를 열고 있다.

하명곤 경남농협 본부장은 "가래떡 데이를 맞아 우리 먹거리의 소중함을 알고 생명산업 농업과 농업인에 대한 소중함을 되새겨보는 계기가 됐음 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경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