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조선해양 탱커 2척 RG 발급…"공격적 수주 돌입"

"단기 유동성 문제가 해결돼"

STX조선해양에서 건조한 MR탱커.(사진=STX조선해양 제공)
단기 유동성 문제로 선수금환급보증(RG)을 받지 못하던 STX조선해양이 다시 고비를 넘기게 됐다.

STX조선해양은 12일 "그리스 선사인 오션골드(OceanGold Tankers Inc.)사의 50K DWT MR 탱커 2차 옵션 2척에 대한 RG를 KDB산업은행으로부터 발급받았다"고 밝혔다.

해당 선박은 진해조선소에서 건조돼 오는 2020년 1분기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STX조선해양은 지난 4월 산업경쟁력강화관계장관회의에서 수주잔량이 남아 있어 청산보다는 조선소에 대한 신규자금 투입없이 유지하는 것으로 정해졌다.

그러나 내년 현금흐름에 문제가 생길 것으로 판단한 산업은행이 RG 발급을 해 주지 않으면서 지난 8월에는 LOI(건조협약서)를 맺은 7척의 계약이 무산되기도 했다.

STX조선해양은 최근 주요 비업무용자산 매각이 이뤄지면서 단기 유동성 문제가 해결돼 RG 발급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번 RG 발급으로 STX조선해양의 수주잔량은 17척이 됐다.

STX조선해양 관계자는 "이번 2척의 옵션분 RG 발급으로 시장의 신뢰를 회복하고 있고 가와 환율이 오르고 이어 정상기업에 한 발 더 나아갈 좋은 기회를 잡고 있다"며 "공격적인 수주전을 펼쳐 조만간 좋은 소식을 전할 것이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경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